괜히 발끈했다가 머쓱해진 경우

엊그제 매일경제신문에 나온 "싼타페 2.0 출시" 라는 광고를 보고, 이거봐라~ 너도나도 이쩜영 이쩜영 이러다 보니 이젠 차 이름에도 2.0 을 갖다붙이네... 이거 원 dog 나 cow 나 2.0이야... 완존 거품이구만... 이러면서 혼자 발끈 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고보니 배기량이 2,000 cc 였던 거였다.

싼타페 2.0 맞다.

(관련글: 기아자동차는 웹 2.0 컴퍼니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