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물 모방 (biomimicry)

맞는 번역인가? Biomimicry, 생물 (바이오) 를 따라한다는 말인듯.

IoT 가 나오고 수십억개의 노드가 서로 다른 수천억, 수조개의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미래가 곧 올텐데, 이것을 어떻게 failure 없이 지원할 것인가? 이에 대한 답은 생물계에 이미 있을수도 있다는 글. 해 아래 새로운 것은 없다고, 생물계와 자연은 복잡한 네트워크의 설계에 대해서도 답을 이미 주고 있는지도.

"A wise man told me, if you want to figure out something really complicated and different then go find somebody who’s already done it. And it turns out nature has been doing this for three billion years. Your body’s a complicated information system in its own right. You’re going to go 80, 90, 100 years without a catastrophic failure."

-- Trillions of things sending billions of messages